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2020 국감] 변창흠 LH 사장 “주거급여 대상자 확대 등 주거복지 향상 노력할 것”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10-08 18:15

8일 국회 국토위 국정감사서 발언…장기 임대 공공주택 통계 오류에 ‘관례대로’ 해명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LH)사장이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에 한국토지주택공사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변창흠닫기변창흠기사 모아보기 LH(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은 오늘(8일)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주거급여 대상자 확대 등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국감에서 변 사장은 심상정 정의당 의원의 해당 질의에 대해 “주거 급여 대상자와 지원자에 대해선 국토교통부와 상의해야 하지만 이를 확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현재보다 더 높은 주거 급여 최저 기준 상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발언했다.

장기 공공임대 주택 통계 오류 지적에 대해서는 실제 현장 거주라는 점을 감안해야 한다는 뜻을 내비쳤다. “현재 LH가 발표한 장기 공공임대 주택 수에 전세・임대가 포함돼 과다 계상됐다”는 심상정 의원의 지적에 대해 그는 “문재인 정부는 어떤 정부보다 많은 주택을 위해 노력하고 있고, 실제 공급물량이 지적 하신 내용보다 많다”며 “임대・전세 주택을 장기 공공임대 주택 수에 포함한 것은 기존 관례대로 처리한 것이며 임대・전세 주택도 최대 10년간 주거를 공급, 주거복지에 기여하는 바가 있다”고 답변했다.

그는 이어 “해당 내용은 논란의 여지가 있어 장기 임대주택 수에 제외할도록 할 것”이라며 “그러나 임대・전세 부분도 주거 복지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는 점을 알아달라”고 덧붙였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관련기사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