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새마을금고, 지속가능 농촌개발 위한 우간다 현지연수 실시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12-08 16:01

우간다 내 15개 새마을금고 설립 및 운영중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우간다 새마을금고 현지연수를 실시한다. /사진제공=새마을금고중앙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행정안전부와 함께 ‘지속가능한 우간다 금융포용 모델 구축’을 위한 우간다 새마을금고 현지연수를 오는 14일까지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현지연수가 끝난 후에는 우간다 내 설립 및 운영 중인 15개 새마을금고 회원들의 성공사례 발표와 공개토론을 포함한 워크숍이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연수는 우간다 2개 주(District)의 44개 교육센터를 활용해 약 2200명의 마을주민들에 대한 새마을금고 금융교육을 실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강의 교재는 우간다 현지어 ‘루간다어’로 작성됐으며, 농촌지역 마을주민들의 교육수준을 고려해 다양한 시각자료와 이해하기 쉬운 표현들로 재구성됐다.

우간다는 국민의 약 70%가 빈곤층으로 지난 10월부터 빈곤 문제 해소를 위해 읍단위인 Parish를 중심으로 경제부흥 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새마을금고는 농촌지역 개발전략의핵심 기관으로 기능하고 있다.

우간다 새마을금고는 지난 2018년 10월 우간다 농촌지역 마을주민 30명에서 시작지난달말 기준 7000명의 마을주민들에게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표적 지역금융협동조합으로 성장하고 있다.

새마을금고 관계자는 “우간다 새마을금고는 농촌지역 마을주민들의 금융 접근성 개선뿐만 아니라 소득증대, 양성평등을 개선하는데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