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뱅크샐러드, 송금 수수료 무제한 면제…“오픈뱅킹 본격화”

김태윤 기자

ktyun@

기사입력 : 2022-03-31 13:27

1회 200만원까지 송금 가능…횟수 무제한
내년 3월까지 면제…향후 전면 무료화 검토

뱅크샐러드에서 송금 서비스 수수료 면제 정책을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사진제공=뱅크샐러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태윤 기자]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기반 자산관리 앱 뱅크샐러드(대표이사 김태훈닫기김태훈기사 모아보기)가 송금 수수료 면제 정책을 실시한다. 뱅크샐러드는 이번 송금 수수료 면제 정책을 계기로 오픈뱅킹을 본격 활성화하겠다는 계획이다.

뱅크샐러드는 뱅크샐러드가 31일부터 횟수에 상관없이 송금 서비스 수수료를 무제한 면제한다고 밝혔다. 뱅크샐러드는 그동안 송금 서비스 이용을 10회에 한해 무료로 제공해왔다. 이번 변화로 1회 최대 200만원까지 송금이 가능하다. 이번 수수료 무제한 면제는 내년 3월까지 1년 간 진행하며 향후 수수료 전면 무료화를 검토할 예정이다.

뱅크샐러드는 “송금 서비스 이용 고객의 수수료 부담을 해결하고, 자유로운 송금과 자산관리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수수료 면제를 시행한다”며 “뱅크샐러드는 마이데이터와 오픈뱅킹을 접목해 보다 쉽고 편리한 자산관리 혁신을 위한 서비스 고도화를 이뤄갈 것”이라고 말했다.

뱅크샐러드는 지난 2014년 창립 이래 자산관리와 건강관리를 접목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며, 점차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뱅크샐러드 송금 서비스는 본인 명의 계좌를 뱅크샐러드와 연동하고 출금계좌로 설정하면 출금·이체할 수 있는 서비스로, 앱 내에서 자산조회나 가계부를 이용한 후 무료 송금·충전이 가능하다.

김태윤 기자 ktyu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