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B헬스케어,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구축 박차

임유진 기자

ujin@

기사입력 : 2021-12-02 10:23

알고케어·비트컴퓨터·테라젠바이오와 업무 협약 체결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KB손해보험의 자회사 KB헬스케어는 헬스케어부터 웰니스(wellness)에 이르는 다양한 서비스 공급자들과 연합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맺고 있다. 디지털 플랫폼 구축을 통해 헬스케어 서비스 공급자들과 소비자가 자유롭게 만나 공정하게 거래하며 함께 성장하는 상생 생태계를 만들어 헬스케어 산업 활성화에 이바지한다는 계획이다.

KB헬스케어는 지난달 23일, 맞춤형 영양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주식회사 알고케어와 맞춤형 건강기능식품 공동 사업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양사는 고객 대상 맞춤형 영양관리 서비스 사업을 공동으로 개발 및 추진하고, 만성질환자의 건강관리를 위한 복약 관리 서비스 사업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지난 1일엔 비트컴퓨터 및 테라젠바이오와 각각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맺었다.​​

비트컴퓨터와 기업주 및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는 건강관리서비스 사업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먼저 양사는 오는 2022년 1분기 중 KB헬스케어 ‘오케어(O-Care)’ 서비스와 비트컴퓨터 근로자 건강관리서비스 ‘워크케어(WorkCare)’를 결합해 KB금융그룹 계열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건강관리서비스 사업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이를 기반으로 2분기 이후엔 국내외 B2B 헬스케어 사업 전반을 공동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

아울러 비대면 의료정보 및 헬스케어 플랫폼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 위해 원팀(One-Team) 체계를 구축하고, 헬스케어 데이터 분석에 필요한 기술 등을 공유하기로 했다.​​

유전체분석 전문기관 테라젠바이오와는 DTC(Direct To Consumer,소비자 직접 의뢰) 유전체 검사 서비스 사업 공동 추진 및 병원/건강검진 연계형 유전자 분석 서비스 공동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DTC유전체 검사 서비스를 위한 사업 개발 및 공동 프로모션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다양한 의료정보 및 건강정보(건강검진, 약 처방, 유전체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할 수 있는 데이터 플랫폼도 장기적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최낙천 KB헬스케어 대표는 “헬스케어 시장의 유력 업체들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헬스케어 플랫폼 서비스 및 데이터 사업을 확대 추진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KB헬스케어는 고객에게 가치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휴사들과의 전략적인 연합 체계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