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SK가스, 국내 가스사 중 ‘ESG 경영’ 정보량 1위…최태원 회장 등 SK그룹 주목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12-21 14:20

1~11월 896건 포스팅, 2위 한국가스공사 대비 약 6배 많아

ESG 경영 대표주자인 최태원 SK그룹 회장.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SK가스가 국내 주요 가스사 중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정보량 1위를 차지하면서 해당 행보를 적극적으로 강조한 SK그룹이 주목받고 있다. 최태원닫기최태원기사 모아보기 SK그룹 회장(사진)은 지난 3일 실시한 ‘2021년 정기 임원인사’ 등을 비롯해 SK그룹은 국내 재계에서 ESG 경영 선두주자로 꼽힌다.

21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가 발표에 따르면 SK가스의 ESG 경영 키워드 총 포스팅 수는 896건(조사 기간 1~11월, 4개 가스업체, 12개 채널・22만개 사이트 집계)으로 집계됐다. 이어 한국가스공사(143건)・E1(52건)・삼천리(9건) 순으로 집계됐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관계자는 “SK가스는 국내 주요 가스업체 중 독보적인 ESG경영 관심도를 보였다”며 “온실가스 감소·저탄소 경제가 범세계적 화두인 현시점에서 국내 가스업체들의 ESG 경영 관심도는 그 어느때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자료=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이미지 확대보기


SK가스에서 알 수 있듯이 SK그룹의 ESG경영은 재계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다. 그룹 총수인 최태원 회장을 필두로 전사적으로 ESG를 경영 철학으로 공표 중이다. 실제로 재계 총수 중 ESG경영 포스팅이 가장 많은 인사도 최태원 회장이다. 지난 8일 발표된 빅데이터 결과에 따르면 최태원 회장의 ESG 경영 포스팅 수는 5926건으로 재계 총수 중 가장 많았다. 2위인 이재용닫기이재용기사 모아보기 삼성전자 부회장(2270건) 대비 2배 이상 많다.

지난 3일 진행한 ‘2021년 정기 임원인사’에서는 최 회장의 ESG 경영 의지가 그대로 반영됐다. SK이노베이션 등 에너지 자회사를 중심으로 ESG 경영 완성을 위한 조직 개편을 했다. SK이노베이션의 경우 미래 동력인 배터리・소재사업 성장을 촉진해 해당 경영을 완성하겠다는 의지다.

SK E&S도 깜짝 인사를 통해 ESG 경영 행보에 동참했다. SK E&S는 유정준 신임 부회장 승진과 함께 74년생 추형욱 신임 사장을 발표했다. 추 신임 사장은 업계 안팎의 눈길을 끈 ‘깜짝 선임’이었다. SK그룹은 유 신임 부회장과 추 신임 사장이 공동으로 SK E&S의 ESG경영을 이끌 것이라고 기대한다.

지난 3일 실시한 정기 임원인사에서 승진한 유정준 SK E&S 부회장(사진 왼쪽)과 추형욱 SK E&S 사장(사진 오른쪽).



SK그룹 측은 “유정준 신임 부회장은 업계에서의 풍부한 경험과 글로벌 감각을 바탕으로 신재생에너지, 에너지솔루션 등 성장사업의 글로벌 확장을 이끌게 된다”며 “추형욱 신임 사장은 소재 및 에너지 사업 확장 등에 크게 기여했다”며 이번 인사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이번 인사를 통해 SK그룹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며 “ESG의 세계적 모범이 되는 글로벌 기업으로 지속 성장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관련기사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