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최태원 SK 회장 "ESG, 기업경영 새로운 원칙으로"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10-29 09:15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최태원닫기최태원기사 모아보기 SK 회장(사진)이 "기업경영의 새로운 원칙이 필요하다"며 "경제적 가치만 고려했던 방식에서 벗어나 ESG를 고려한 성장방식이 새 규칙이 되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지난 28일 서울 한국고등교육재단에서 열린 세미나 'VBA 2020 코리아' 환영 영상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최 회장은 행사 취지에 대해"이미 해외에서는 ESG 성과를 측정하고 공시하는 활동이 진행 중으로 국내에서도 논의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요약했다.

최 회장은 "측정과 표준화는 기업 혼자 할 수 없고, 사회적 합의가 필요한 부분"이라며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서로 다른 관점을 공유하고 논의가 확산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 회장은 '지혜의 시작은 용어의 정리'라는 소크라테스의 말을 인용하며 "기업활동에 대한 새로운 정의를 위해 지혜를 모으자"고 했다.

VBA는 기업의 ESG 성과를 측정하는 국제표준을 만들기 위해 지난해 독일 바스프(의장사)와 SK(부의장사)의 주도로 설립됐다. 현재 폭스바겐, 셰플러, 보쉬, SAP, 도이체방크, 노바티스, 라파지홀심, 미츠비시화학 등 10개 기업과 딜로이트, PwC, KPGM, E&Y 등 세계 4대 회계법인이 참여하고 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