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ad

한국벤처투자, 모태펀드 '특허기술사업화' 운용사 선정 돌입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3-08-29 09:41

특허계정 8월 수시 출자사업 진행
125억 출자, 209억 특허펀드 결성 목표
투자 범위 확대 등 시장친화적 기조 유지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한국벤처투자 로고. /사진제공=한국벤처투자 홈페이지

한국벤처투자 로고. /사진제공=한국벤처투자 홈페이지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한국벤처투자(대표이사 유웅환)가 125억원 규모의 모태펀드(특허계정) 8월 수시 출자사업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출자사업은 특허청과 함께 진행한다. 지난 5월 수시 출자사업에서 7.5: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며 흥행한 특허기술사업화 분야에 신규 운용사 1곳을 추가로 선정할 계획이다.

125억원을 출자해 209억원 규모의 벤처펀드를 조성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우수특허를 보유한 중소·벤처기업 투자 확대를 지원할 방침이다.

지난해와 동일한 관리보수 기준을 제시하고, 최종 결성규모에 구간별로 관리보수를 산정하는 계단식 방식을 유지한다.

한국벤처투자가 125억원 규모의 모태펀드(특허계정) 8월 수시 출자사업을 진행한다. /자료제공=한국벤처투자

한국벤처투자가 125억원 규모의 모태펀드(특허계정) 8월 수시 출자사업을 진행한다. /자료제공=한국벤처투자

이미지 확대보기

이미 결성된 특허계정 출자조합에서 투자한 지식재산(IP) 프로젝트 수익권을 IP 가치평가 후 인수할 경우, 약정총액의 최대 40%까지 주목적 투자로 인정한다. IP프로젝트 투자의 중간회수를 지원하는 셈이다.

투자자가 발굴할 수 있는 기업 범위를 확대했다. 투자대상 기업이 출원 중인 특허로 IP가치평가를 받더라도, 약정총액의 최대 30%까지 주목적 투자로 인정한다.

이 밖에 1차 심사 시 조기결성에 대한 가점 부여를 유지한다. 적극적인 투자를 진행하는 운용사에 대한 인센티브를 제공해, 경제 불확실성 등으로 경직된 벤처투자 시장 상황을 타개한다는 목표다.
제안서는 다음 달 1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벤처투자 종합정보시스템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서류심사 및 현장실사 등 1차 심의와 운용사 제안서 PT 등 2차 심의를 통해 오는 10월 운용사를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유웅환 한국벤처투자 대표는 "5월 수시 출자사업을 통해 특허기술사업화 분야에 대한 시장의 수요를 충분히 확인했다"며 "우수 특허기술을 사업화하는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ad
ad
ad
ad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카드뉴스] 국립생태원과 함께 환경보호 활동 강화하는 KT&G
[카드뉴스] 신생아 특례 대출 조건, 한도, 금리, 신청방법 등 총정리...연 1%대, 최대 5억
[카드뉴스] 어닝시즌은 ‘실적발표기간’으로
[카드뉴스] 팝업 스토어? '반짝매장'으로
[카드뉴스] 버티포트? '수직 이착륙장', UAM '도심항공교통'으로 [1]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