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박정호 SK하이닉스 부회장, CES서 퀄컴과 회동…반도체 협력 확대 논의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3-01-06 10:14

4일, 美 라스베이거스서 회동…반도체 협력 논의
SK하이닉스, 퀄컴에 메모리 솔루션 공급 기대감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박정호 SK하이닉스 부회장(오른쪽)과  크리스티아노 아몬(Cristiano Amon) 퀄컴 CEO(왼쪽)가 4일(현지시각) CES 2023이 열리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만나 양사간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SK하이닉스

박정호 SK하이닉스 부회장(오른쪽)과 크리스티아노 아몬(Cristiano Amon) 퀄컴 CEO(왼쪽)가 4일(현지시각) CES 2023이 열리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만나 양사간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SK하이닉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박정호닫기박정호기사 모아보기 SK하이닉스 대표이사 부회장이 CES 2023 개막을 앞둔 4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크리스티아노 아몬 퀄컴 CEO와 회동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동에는 곽노정 SK하이닉스 사장 등 양사 경영진도 함께 했다. 양사는 반도체와 관련된 미래산업 전반에 대한 이야기를 폭넓게 나누었다.

퀄컴은 스마트폰용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세계 1위 기업이다. 최근 차량용 반도체, IoT 등으로 사업 범위를 넓히고 있다. 이번 박 부회장과의 회동도 퀄컴의 사업 포트폴리오 확장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전해진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퀄컴이 사업영역을 확대하는 흐름에 맞춰 최고경영진간 회동이 이루어진 데 의미를 둔다”며 “이를 기점으로 당사가 세계 최고 수준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메모리 솔루션을 공급하는 등 글로벌 협력이 한층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박 부회장은 “국경과 산업을 초월해 글로벌 빅테크들과의 협력을 계속하겠다”며 “앞으로 시장을 이끌어가는 유수 기업들과 다방면에서 기술 기반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해 갈 것”이라고 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