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카카오뱅크, 내일부터 중신용대출 금리 최대 0.5p 내린다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2-10-03 16:55

카카오뱅크 서울 오피스 모습. / 사진제공=카카오뱅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카카오뱅크가 지난 8월 5일 중신용대출 상품의 최저금리를 최대 0.5%포인트 내린데 이어 또 인하하기로 했다.

카카오뱅크(대표 윤호영닫기윤호영기사 모아보기)는 내일(4일)부터 신규 신청 고객에 대해 자체 신용에 기반한 중신용대출 금리를 최대 0.5%포인트 인하한다고 3일 밝혔다.

이 상품은 연 소득 2000만원 이상, 재직기간 1년 이상이고 중신용대출 신용평가 요건에 부합되는 근로소득자를 대상으로 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원이며, 대출 기간은 최장 10년이다.

최근 카카오뱅크는 중저신용자와 금융 이력 부족자·신 파일러를 위해 독자적인 대안신용평가모형인 ‘카카오뱅크 스코어’를 개발했다. 오는 연말부터 적용 예정으로 심사 전략을 정교화 할 수 있어 금융 이력 부족 고객을 추가 선별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2017년 7월 출범 이후 중·저신용고객(KCB 기준 신용평점 하위 50%)에게 공급한 무보증 신용대출 규모가 6조2375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오는 30일까지 중신용대출, 중신용플러스대출, 중신용비상금대출을 신규로 실행한 중저신용 고객에게 첫 달 이자를 지원한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