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교보생명, 교육보험 학자금 1350억원 선지급

유정화 기자

uhwa@

기사입력 : 2020-12-10 09:21

입학 시즌 맞아 고객 부담 덜어줘

/ 사진 = 교보생명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교보생명이 2021학년도 교육보험 학자금을 앞당겨 지급한다.

10일 교보생명은 이달부터 교육보험 가입자 2만 5500여 명에게 1350억 원의 학자금을 선지급한다고 밝혔다. 1인당 529만원 수준이다.

학자금 선지급 제도는 목돈이 필요한 입학 시즌을 앞두고 고객 부담을 덜어주기위해 내년에 받게 될 학자금을 미리 지급하는 제도로, 대상은 내년 3월부터 이듬해 2월 사이에 학자금(중도보험금, 만기보험금)을 받는 계약이다.

교육보험은 고등학교, 대학교 등 자녀의 진학 시기에 맞춰 학자금을 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현재 교보생명 교육보험 가입자는 10만 명에 이른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입학금 등 교육비 지출 시기와 학자금 수령 시점이 달라 고객들이 겪을 수 있는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21학년도 교육보험 학자금을 미리 지급하기로 했다”며 “학자금을 미리 받고자 하는 고객은 교보생명 고객창구를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인터넷이나 모바일창구, 콜센터, ARS 등을 이용해 신청할 수 있다”고 말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