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건설사 주총]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사장 “수익성 확보 위한 원가 경쟁력 강화”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9-03-21 19:20 최종수정 : 2019-03-22 11:24

지난해 영업익 3179억원 기록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김대철닫기김대철기사 모아보기 HDC현대산업개발 사장이 올해 수익성 확보를 위한 원가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김 사장은 21일 열린 정기 주주총회 인사말에서 “기술과 원가 혁신을 위해 시공 관련 조직을 통합하는 변화를 새롭게 시도하고 있다”며 “책임경영 의지를 바탕으로 통합조직을 완성하는데 역량을 집중, 수익성 확보를 최우선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현재 광운대 역세권, 창동 민자역사 등 디벨로퍼 사업과 물류센터 사업을 검토 중”이라며 “분양 사업 위주 포트폴리오에서 벗어나 개발 운양 사업을 확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HDC현대산업개발이 발표한 지난해 실적(연결기준)은 매출 2조7927억원, 영업이익 3179억원, 당기순익 2299억원이었다.

그뿐만 아니라 정경구닫기정경구기사 모아보기 HDC현대산업개발 경영본부장을 신규 이사로 선임했다. 정 신임 이사의 임기는 오는 2021년 3월까지다. 박성훈 전 넷마블 대표이사도 신규 사외이사로 임명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