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조양호 회장 구속영장 기각…이명희·조현민 등 한진 오너가 구속 불발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8-07-06 13:26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조양호닫기조양호기사 모아보기 한진그룹 회장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6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 서울남부지법은 이같이 결정했다. 조 회장은 수백억원대 상속세 탈루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남부지법 측은 구속영장 기각 이유에 대해 “피의사실에 관해 다툼의 여지가 있고, 이와 관련해 피의자 방어권을 보장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조 회장의 구속영장 기각으로 지난 3개월간 이어진 한진 오너가의 구속은 모두 불발됐다. 검찰은 물컵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닫기조현민기사 모아보기 전 대한항공 전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 등의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법원은 모두 기각했다. 반면, 2014년 땅콩회항을 촉발시킨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은 구속수감생활을 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