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카카오톡, ‘오픈채팅’ 3번째 탭에 신설…관심사 허브 공간 만든다

이주은

nbjesus@

기사입력 : 2023-05-17 10:27

오픈채팅 3탭으로 전면 배치해 접근성 확대
대규모 인원 참여하는 ‘오픈채팅 Lite’ 신규 도입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카카오가 카카오톡 세 번째 탭에 오픈채팅을 별도로 신설했다. / 사진제공=카카오

카카오가 카카오톡 세 번째 탭에 오픈채팅을 별도로 신설했다. / 사진제공=카카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카카오(대표 홍은택닫기홍은택기사 모아보기)는 카카오톡 3번째 탭에 오픈채팅을 별도 탭으로 신설하고 관심사 기반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강화한다고 17일 밝혔다.

오픈채팅은 카카오톡에서 같은 관심사를 지닌 사람들끼리 채팅방을 만들어 대화할 수 있는 서비스다. 전화번호나 아이디 등 친구 추가 절차 없이 서로 모르는 사람들이 취미나 정보 등 공통 관심사에 따라 소통할 수 있다.

탭으로 전면 배치해 접근성 강화
사진제공=카카오

사진제공=카카오

이미지 확대보기
카카오는 오픈채팅을 세 번째 탭에 별도 분리했다. 오픈채팅에 대한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이고 비지인 간 자유롭게 소통하는 관심사 허브 공간을 만드는 것이 목표다. 안정적인 서비스 운영을 위해 이달 말까지 이용자들에게 점진적으로 오픈채팅 탭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용 방법은 간편하다. 카카오톡 세 번째 탭을 누르면 내가 속한 오픈채팅방과 함께 지금 뜨는 탭과 키워드탭 등을 함께 볼 수 있다.

지금 뜨는 탭은 인기 있는 오픈채팅방을 매일 업데이트해 노출하는 공간이다. 게임·연예·재테크 등 이용자들의 관심사와 반응도를 기준으로 추천한다.

키워드탭은 최신 트렌드를 주제로 운영한다. 프로야구 시즌이나 연휴 도로 상황을 비롯해 영화·드라마 등 다양한 주제를 포괄한다.

인원 제한 없이 소통하는 신규 서비스 '오픈채팅 Lite' 공개 예정
사진제공=카카오

사진제공=카카오

이미지 확대보기
‘오픈채팅 Lite’는 대중성 있는 다양한 주제에 대해 가볍게 소통할 수 있는 라이브 채팅 형식의 채팅방이다.

예를 들어 KBO 시즌이라는 주제 하위에 10개 구단 별로 채팅방을 만들어 각 구단 팬끼리 소통할 수 있다. 해외여행 주제 하위에 유럽·미국·동남아 등 지역별 채팅방을 운영하는 식이다.

카카오는 봄나들이 장소 추천이나 감사 일기 등의 주제를 비롯해 독서·캠핑·MBTI 등 다양한 분야에서 오픈채팅 Lite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이벤트성 오픈채팅방 ‘오픈채팅 Auto’도 상시 운영한다. 현재 카카오는 ▲드라마 채팅방 ▲프로야구 경기별 채팅방 ▲고독한 독서방 ▲환경 보호 챌린지 인증방 등의 다양한 오픈채팅 Auto를 운영 중이다.

카카오 측은 “오픈채팅은 ‘비지인 관심 기반 플랫폼’으로 진화하며 시공간 제약 없이 누구나 소통할 수 있는 창구가 될 것”이라며 “다채로운 관심사 중심으로 교류할 수 있는 콘텐츠 허브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