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이재용 부회장 “고인에게 삼성은 삶 그 자체…새로운 삼성 만들자”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10-25 15:26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사진=한국금융DB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겸허한 마음으로 새로운 삼성을 만들기 위해, 이웃과 사회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새로운 삼성을 만들자.”

이재용닫기이재용기사 모아보기 삼성전자 부회장이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 1주기를 맞아 ‘뉴삼성’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 부회장은 25일 경기도 용인시 삼성인력개발원 창조관에서 열린 이건희 회장 흉상 제막식에 참석해 이 같이 밝혔다. 지난 8월 가석방 이후 대외에 경영 관련 메시지를 내놓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부회장은 “고(故) 이건희 회장이 우리를 떠난지 벌써 1년이 됐다”며 “고인에게 삼성은 삶 그 자체 였고, 한계에 굴하지 않는 과감한 도전으로 가능성을 키워 오늘의 삼성을 일구셨다”고 고인을 추모했다.

이어 “이제 겸허한 마음으로 새로운 삼성을 만들기 위해, 이웃과 사회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우리 모두 함께 나아가자”며 각오를 다졌다.

앞서 이 부회장은 이날 오전 10시 경기도 수원시에 위치한 가족 선영에서 故이건희 삼성 회장의 1주기 추도식을 치렀다.

이날 추도식에는 이 부회장과 함께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이부진닫기이부진기사 모아보기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김재원 삼성경제연구소 사장 등 유족이 참석했다.

추도식은 대규모 행사 대신 간소하고 소탈하게 갖자는 유족들의 뜻에 따라 가족들만 참석한 가운데 차분하게 진행됐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