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정지선 회장, 이번엔 '뷰티·바이오'…현대백화점그룹 SK바이오랜드 지분 인수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0-08-18 14:55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현대백화점그룹이 SK바이오랜드를 인수한다. SK바이오랜드는 화장품 원료와 건강기능식품, 바이오메디컬이 주력 사업(헬스 앤드 뷰티·H&B)인 회사로, 국내 천연 화장품 원료 시장 1위 기업이다. 정지선닫기정지선기사 모아보기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은 취임 이후 크고 작은 인수합병(M&A)을 꾸준히 추진하면서 그룹 사업 영역을 차츰 확대해나가고 있다. 이번 SK바이오랜드 인수건 외에도 유통, 패션, 리빙·인테리어 등 그룹 3대 핵심사업과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분야, 미래 성장 가능성이 높은 이종 신사업 등에도 지속적인 투자와 M&A에 나설 계획이다.

▲사진: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18일 현대백화점그룹은 계열사인 현대HCN을 통해 SK바이오랜드의 지분 27.9%를 경영권을 포함해 1205억원에 인수한다고 18일 밝혔다. 이와 관련, 현대HCN은 이날 오전 이사회를 열어 ‘SK바이오랜드 주식 인수 계약체결’에 대한 안건을 의결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이 인수한 SK바이오랜드는 1995년 설립됐으며, 2015년 SK 계열사로 편입됐다. 국내에 5개 생산공장(천안·안산·오창·오송·제주)과 두 개의 중국 현지 법인(해문, 상해)을 운영 중이다. 특히 SK바이오랜드는 국내 천연 화장품 원료 시장 1위 기업인 만큼 천연물을 활용한 추출·발효·유기합성 등에 핵심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연결 기준 지난해 매출액은 1063억원, 영업이익 145억원을 기록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이번 SK바이오랜드 인수로 3대 핵심사업인 유통(백화점·홈쇼핑·아울렛·면세점), 패션(한섬), 리빙·인테리어(리바트·L&C)에 이어, 뷰티 및 헬스케어 부문으로 사업 외연을 확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이에 앞서 현대백화점그룹은 패션 계열사인 한섬을 통해 코스메슈티컬 전문기업의 경영권을 인수하며 뷰티 사업 진출을 선언한 바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SK바이오랜드가 화장품 원료를 비롯해 건강기능식품과 바이오메디컬 등 성장 가능성이 높은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데다, 향후 사업 확장에 있어서도 유연한 사업 구조를 갖추고 있다고 판단해 인수를 최종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이와 함께 현대백화점과 현대홈쇼핑, 현대그린푸드 등 그룹 계열사들과의 시너지를 통해 건강기능식품과 바이오메디컬 사업의 경쟁력 강화에도 나선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추가적인 M&A와 투자 확대 등도 계획하고 있다.

그룹 관계자는 “SK바이오랜드의 주력 사업 중 하나인 건강기능식품 사업의 경우 원료 부문 자체 경쟁력을 활용해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기업을 대상으로 추가 M&A를 검토하고 있으며, 바이오메디컬 사업도 연구개발(R&D) 시너지 극대화를 위해 인재 확보 등에 투자 확대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