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DGB대구은행, 대봉동지점·지산1동지점 임시 폐쇄…수성동 제1본점 업무 재개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3-02 13:32 최종수정 : 2020-03-02 13:53

봉덕동지점 및 지산지점서 대체업무
영진전문대점 4일까지 방역 폐쇄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코로나19가 주말 사이에도 크게 확산하면서 대구·경북 지역을 거점으로 두고 있는 DGB대구은행의 폐쇄 영업점이 2곳 늘었다.

DGB대구은행에 따르면 대봉동지점과 지산1동지점이 각각 지난달 28일과 지난 1일 해당지점 경비원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아 임시폐쇄에 들어갔다.

대구광역시 남구 이천동에 위치한 대봉동지점은 지난달 28일부터 폐쇄에 들어갔으며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전 직원 폐쇄기간 전원 격리 조처했다.

폐쇄 기간은 오는 10일까지이며, 대체업무는 봉덕동지점에서 담당하게 된다.

대구광역시 수성구 지산동에 위치한 지산1동지점은 2일부터 폐쇄에 들어갔으며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소속 전 직원들은 폐쇄 기간동안 전원 격리됐다.

오는 8일까지 임시 폐쇄에 들어가며 대체업무는 지산지점에 담당하게 된다.

또한 영진전문대학교 캠퍼스가 전체 방역에 들어가면서 캠퍼스 내에 위치한 영진전문대점도 방역 폐쇄됐다.

2일부터 4일까지 사흘간 폐쇄되며 당행 직원 격리 대상은 없다. 대체업무는 동북로지점에 담당하게 된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확인 지점 방역과 확진자 발생에 따른 자가격리와 폐쇄 등에 신속히 대처해 고객 업무 처리에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달 28일 근무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통보를 받아 임시 폐쇄에 들어간 수성동 제1본점이 2일부터 업무 재개에 들어갔다.

DGB대구은행은 긴급히 건물 전체를 폐쇄하고 건물 전체 1차 방역을 완료했으며, 지난 주말동안에도 2차 방역을 추가 실시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