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ad

현대 스타리아도 하이브리드 넣는다...카니발과 대결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4-02-28 11:25

9·11인승 투어러 3653만원부터
기본사양 강화 고급화 승부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가 하이브리드(HEV) 모델을 추가한 '2024 스타리아' 사양·가격 정보를 28일 공개했다. 이날부터 사전계약을 시작해 다음달 공식 출시할 계획이다.

스타리아 하이브리드에는 정체구간 특화 제어 기능이 들어간다. 도로정보를 반영해 저속구간에서 불필요한 변속 등을 줄여 승차감을 개선하는 HEV 특화 기술이다. 앞서 그랜저·카니발HEV에 적용됐다.

스타리아HEV는 모델별로 3433만~4497만원부터 시작한다. 기존 디젤 모델보다 400만원 가량 비싸다. 언뜻 260만원 더 내야하는 카니발HEV에 비해 비싸게 책정된 것 아닌가 싶다. 그러나 풀오토 에어컨, 8인치 내비게이션 시스템, 후방모니터 등 상위 트림에 있거나 별도 구매해야 하는 기능을 HEV에서는 기본으로 넣어놨기 때문에 고급화가 이뤄졌다고 이해할 수 있다.

현대 스타리아(위)와 기아 카니발

현대 스타리아(위)와 기아 카니발

카니발·스타리아HEV 사양 가격 비교

카니발·스타리아HEV 사양 가격 비교

이미지 확대보기


스타리아는 넓은 실내 공간과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이 장점이다. 패밀리SUV로 자리잡은 카니발과 달리 화물 전용인 카고 모델이 있다.

다만 판매량이 카니발 절반 수준에 그치고 있다. 스타렉스 시절 승합차 이미지를 완전히 벗겨내기 어려운 모습이다. 소비자 선호도가 떨어지는 디젤 모델이 주력이라는 한계도 있다.

이에 현대차는 인기를 끌고 있는 HEV를 통해 보다 폭넓은 스타리아 고객층을 확보하고자 하는 의지가 보인다.

현대 스타리아도 하이브리드 넣는다...카니발과 대결
현대 스타리아도 하이브리드 넣는다...카니발과 대결

곽호룡 한국금융신문 기자 horr@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ad
ad
ad
ad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카드뉴스] 국립생태원과 함께 환경보호 활동 강화하는 KT&G
[카드뉴스] 신생아 특례 대출 조건, 한도, 금리, 신청방법 등 총정리...연 1%대, 최대 5억
[카드뉴스] 어닝시즌은 ‘실적발표기간’으로
[카드뉴스] 팝업 스토어? '반짝매장'으로
[카드뉴스] 버티포트? '수직 이착륙장', UAM '도심항공교통'으로 [1]

FT도서

더보기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