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코리아 핀테크 위크 3년만에 현장 개막…핀테크 110개사 참여 [2022 코리아 핀테크 위크]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2-09-28 06:00

30일까지 진행…온라인 메타버스 전시관 마련
5대 금융지주·네카토 등 주요 금융사 대거 참석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2 홈페이지 갈무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코로나19 이후 온라인으로만 진행됐던 ‘코리아 핀테크 위크’가 오프라인 현장으로 돌아온다.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2’는 이날(28일)부터 사흘간 진행되며 총 110개 핀테크 기업이 참여한다.

28일 금융권에 따르면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2’가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핀테크, 금융의 경계를 허물다’라는 주제로 오는 30일까지 온·오프라인 병행 방식으로 개최된다. 핀테크 위크를 통해 핀테크 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혁신적인 기술과 서비스 등을 소개하고 핀테크 산업 동향과 혁신 금융의 미래 전망 등을 함께 논의할 전망이다.

1일 차에는 개막식과 기조연설, ‘2022년 핀테크 정책을 듣다’, 핀테크 협업 성공 사례 등 핀테크 산업의 최신 동향 관련 세미나 등이 개최된다. 2일 차에는 IR 경진 대회와 네트워킹 밋업, 주제별 세미나 등이 개최되며 3일 차에는 아이디어 공모전과 투자 상담회, 취업 멘토링 등 취·창업 관련 다양한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개막식에는 김주현닫기김주현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장과 이명순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 국민의 힘 윤창현 의원, 변영한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이사장, 김광수닫기김광수기사 모아보기 은행연합회장, 이근주 한국핀테크산업협회장 등이 참석하며 안톤 루덴클라우 삼정 KPMG 글로벌 핀테크 리더가 기조연설을 맡는다.

이를 비롯해 스튜어트 이코나 세계은행 서울금융혁신센터장과 박상진닫기박상진기사 모아보기 네이버파이낸셜 대표, 신원근닫기신원근기사 모아보기 카카오페이 대표 등 10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할 예정이며 백혜련 정무위원장과 빌 윈터스 스탠다드차타드은행 CEO 등도 축하 영상으로 핀테크 위크 개막을 축하할 에정이다.

행사장 부스는 핀테크 주제관과 금융 핀테크관, 핀테크 체험관, 글로벌 홍보관 등으로 구성됐다. 핀테크 주제관은 ▲송금·결제 ▲신용평가 ▲인슈어테크 ▲대출비교 ▲금융소프트웨어 ▲자산관리 ▲온라인투자연계금융 ▲보안·인증 ▲자본시장 등으로 이뤄졌다. 핀테크 주제관에는 핀다와 해빗팩토리, 베스트핀,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 깃플, 피플펀드, 데일리펀딩, 아톤 등이 참여한다.

정인영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 대표는 “이번 행사를 통해 보다 많은 분들이 투자 고민을 덜어주는 핀트 서비스를 접하실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디셈버앤컴퍼니는 고객중심의 편리하고 새로운 금융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혁신 기술 개발 및 서비스 고도화에 지속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금융 핀테크관은 금융회사들이 참여하는 부스로 KB금융그룹과 신한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 NH농협금융지주 등 5대 금융지주 모두 참여하며 IBK기업은행, 카카오뱅크, DGB금융그룹, 한화생명보험 등도 참여한다. 핀테크 체험관은 핀테크 서비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전시관으로 네이버파이낸셜과 카카오페이, 토스, 헥토파이낸셜 등이 참여한다.

최정록 헥토파이낸셜 기획실장은 “이번 코리아 핀테크 위크에서 헥토파이낸셜은 우수한 스타트업과의 상생 협업 모델을 제시하며 국내 핀테크 산업 혁신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치즈에이드의 혁신 기술을 실제로 구현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하고 향후 온·오프라인 경계를 넘나드는 새로운 금융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1일 차에 진행되는 ‘2022년 핀테크 정책을 듣다’는 핀테크 정책 방향을 업계에 설명하고 의견을 수렴하는 프로그램으로 사전 질의로 접수된 핀테크 정책·감독·지원·투자 등 각 분야에 대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한국핀테크지원센터, 한국성장금융 담당자들이 직접 답변할 예정이다.

2일 차에 진행되는 ‘네트워킹 밋업’은 박람회 참가 핀테크 기업과 금융 회사, 투자자 간 교류 프로그램으로 우수한 기술·서비스를 보유한 핀테크 기업과 금융 회사가 협업과 관련해 깊이 있는 논의를 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 날에 진행되는 ‘청소년이 꼭 알아야 할 금융 이야기’는 청소년의 금융 역량을 높이고 금융권 진로를 탐색할 기회로 금융 뮤지컬을 통해 금융 지식과 다양한 직업에 대한 정보를 얻고 보드게임을 통해 금융 생활을 체험할 수 있다.

‘핀테크 취업 멘토링’은 핀테크 업무와 금융권 취업 상담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금융 관련 직무나 목표하는 기업의 실무자를 만날 수 있는 기회다. 은행과 증권, 카드사 등 금융사와 금융결제원, 코스콤, 신용정보원 등 금융공기업, 비바리퍼블리카, 카카오페이 등 핀테크 기업 현직자가 멘토로 참여하며 멘티는 최대 2회의 멘토링을 받을 수 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