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SK텔레콤, 메타버스 '이프랜드'서 전시회 연다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11-30 09:03 최종수정 : 2021-12-01 18:53

이프랜드에서 12월 1일부터 열리는 〈어반브레이크 2021〉. 사진=SK텔레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SK텔레콤(대표 유영상닫기유영상기사 모아보기)이 자사의 메타버스 서비스 이프랜드(ifland)에서 메타버스 전시회를 선보인다.

SK텔레콤은 그림, 사진 등 예술 작품 체험이 가능한 ‘어반브레이크 2021’, DC 코믹스 ‘저스티스 리그’ 등 다양한 메타버스 특별 전시회를 오는 12월부터 이프랜드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메타버스 전시회는 SK텔레콤이 코로나 기간에 활동이 어려웠던 예술, 전시업계 관계자들의 요청에 응답하며 이뤄졌다. SK텔레콤은 이프랜드 내 그림 등 예술 작품 전시가 가능한 신규 공간(랜드) 갤러리(Gallery)를 개설해 예술가들이 메타버스 공간에서도 작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프랜드 갤러리 랜드는 최대 52점의 예술 작품을 전시할 수 있어 오프라인 수준의 규모와 몰입감을 제공한다. 또한 메인 로비 스크린 화면을 통해 작가 초대 강연회 등 다양한 이벤트도 운영할 수 있다.

SK텔레코은 이프랜드 첫번째 메타버스 전시회로 MZ세대를 겨냥한 어반 아트 페어 ‘어반브레이크 2021’을 12월 한 달간 운영한다.

‘어반브레이크 2021’ 메타버스 전시회는 콰야, 김재욱, 레오다브 등 24명의 떠오르는 젊은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장원철 어반브레이크 대표는 “메타버스 전시회를 통해 젊은 아티스트와 MZ세대가 함께 소통하는 새로운 전시 체험 공간이 열렸다”며 “더 나아가 메타버스 공간에서 예술품의 거래까지 영역이 확장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이프랜드 갤러리 랜드에선 오는 15일부터 ‘메모리얼 을지展’ 등 다양한 메타버스 전시회가 이어질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이프랜드 갤러리 랜드 외 ‘크리스마스 파티 광장’과 ‘K-Pop 하우스’ 랜드 등 다른 신규 랜드도 12월에 새롭게 선보인다.

조익환 SK텔레콤 메타버스 개발 담당은 “이제 이프랜드에서 예술 작품을 생생하고 안전하게 감상할 수 있게 됐다”며, “이프랜드 공간에서 예술가와 대중이 소통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