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김정수 삼양식품 총괄사장, 지방 주요 영업점·물류센터 방문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1-09-30 09:19

삼양식품 김정수 총괄사장 경북영업팀 방문. / 사진제공 = 삼양식품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김정수 삼양식품 총괄사장이 지난 27일부터 29일까지 영업력 제고를 위해 지방 주요 영업점과 물류센터를 방문했다. 김정수 총괄사장은 직원 소통을 통한 기업 경쟁력 강화 의지를 밝혔다.

삼양식품은 김정수 총괄사장이 지방 주요 영업점과 물류센터를 방문했다고 30일 밝혔다. 김 총괄사장은 지난 27일부터 29일까지 충청, 호남, 경남, 경북 등에 위치한 영업점과 새롭게 정비한 물류센터를 직접 찾아 현장을 점검했다.

삼양식품은 최근 공급망 효율화를 위해 물류부문을 SCM본부로 확대 개편하고 노후화된 물류센터를 정비했다. 이 과정에서 곤지암, 대전, 광주, 대구 등 주요 거점 물류센터를 이전 및 리모델링해 제품 보관 용량을 향상시키고 창고관리시스템(WMS) 도입 기반을 구축했다.

김 총괄사장은 현재 건설중인 밀양공장도 방문해 진행상황을 살폈다. 약 2000억원이 투입되는 밀양공장은 지난해 10월 착공해 내년 1월 완공을 앞두고 있다. 연면적 6만 9801㎡에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로 세워질 예정으로, 면∙스프 자동화 생산라인, 수출 전용 생산라인 등이 구축된다.

밀양공장이 준공되면 삼양식품의 연간 최대 라면 생산량은 기존 12억개에서 18억개로 50% 늘어날 전망이다. 밀양공장은 불닭볶음면의 세계적 인기에 힘입어 수출 3억불 달성을 앞두고 있는 삼양식품의 해외수출 전진기지로 역할하게 된다.

김정수 총괄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경영에 적극 반영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직원들과의 소통에 힘써 기업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