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정의선, 두 달만에 다시 미국행…자율주행·UAM·로봇 신사업에 주목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6-14 09:26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정의선닫기정의선기사 모아보기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사진)이 미국 출장길에 올랐다. 미국에서 준비하고 있는 신사업 추진 현황을 점검하는 행보로 풀이된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정 회장은 13일 오후 전용기를 이용해 미국으로 출국했다. 정 회장은 일주일 가량 미국 동부 지역을 돌고 귀국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이번 출장은 자율주행, 차량공유, 로봇, 도심항공모빌리티(UAM) 등 현대차그룹이 추진하고 있는 미래 신사업을 점검하기 위한 행보로 보인다.

보스턴에는 현대차그룹 자율주행 합작사 모셔널과 지난해 12월 인수를 결정한 보스턴 다이내믹스 본사가 있다. 또 워싱턴DC엔 UAM 법인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정 회장의 행보가 주목되는 이유는 그의 출장 직후 투자와 관련한 발빠른 의사결정이 이뤄지고 있어서다.

앞서 정 회장은 4월에도 미국 출장길에 올라 서부 캘리포니아 현대차 판매법인과 남부 앨라배마 공장을 둘러봤다.

그로부터 약 한달 뒤 현대차그룹은 2025년까지 미국에 74억달러(약 8조3000억원)를 투자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미국에 전기차 생산시설을 최초로 구축하고 자율주행·로봇·UAM 등 신사업도 단계적으로 전개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