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구광모 LG 회장, 지난해 보수 80억800만원…“어려운 환경에도 성과 달성”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2-22 20:17

구광모 회장, 지난해 보수 전년보다 약 26억 늘어
권영수 부회장 지난해 보수 31억5300만원 수령

구광모 LG그룹 회장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구광모닫기구광모기사 모아보기 LG 회장이 지난해 80억원의 보수를 수령한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LG가 공시한 증권신고서 정정신고에 따르면, 구 회장은 지난해 ㈜LG로부터 총 80억800만원(급여 43억6800만원, 상여금 36억40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지난해보다 약 26억 가량 늘었다.

구 회장은 지난 2019년 급여 43억3600만원, 상여금 10억6000만원으로 총 53억96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구 회장의 상여금 지급과 관련해 LG는 “2019년 대외 불확실성 지속과 함께 국내 경제 성장세까지 둔화되는 등 어려운 경제환경 속에서도 영업이익 1조241억원의 성과 달성을 한 점을 감안했다”며, “장기적 관점에선 미래 성장동력 발굴을 위한 사업구조 고도화 및 사업경쟁력 제고에 기여한 점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권영수 대표이사 부회장은 급여 17억2000만원, 상여금 14억3300만원 등 총 31억53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홍범식 사장은 13억4900만원, 이방수 부사장은 7억5400만원을 받으며 ㈜LG 보수지급금액 상위 5명에 이름을 올렸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