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조용병 회장 “스타트업 지원 아끼지 않을 것”…신한퓨처스랩 데모데이 개최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12-07 14:11

195개 혁신 스타트업 발굴…160건의 공동 서비스 개발
신한퓨처스랩 7-1기 50여개 모집…내년 1월 3일까지

7일부터 개최되는 신한퓨처스랩의 제 6회 데모데이 행사에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오프닝 영상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오늘(7일부터) 사흘간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한민국 경제의 N.E.O. 르네상스(New Era of Opportunity)를 만들어갈 스타트업’이라는 주제로 제6회 데모데이 행사를 개최한다.

신한금융은 매년 약 2000여 명이 참여하는 대규모 오프라인 행사로 데모데이를 개최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신한퓨처스랩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신한금융은 이번 행사에서 핀테크와 건강·의학기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3가지 테마를 바탕으로 초청 연사 강연과 스타트업 사업모델, 성공사례 소개 등 스타트업과 관련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했다.

또한 유명 방송인 하하와 함께 하는 스타트업 탐방과 스타트업 전문 인플루언서의 육성기업 소개 등 신한퓨처스랩 동문기업의 창업스토리와 비즈니스 성공사례를 담은 영상 컨텐츠를 제작해 참여자들의 흥미를 더할 예정이다.

주요 키노트 강연에는 현 유튜브 아시아 정책총괄이자 전 주한미국대사인 마크 리퍼트와 현 올림픽 골프 감독이자 스타트업 대표로 변신한 박세리, 김대윤 피플펀드 대표이사, 우충희 인터베스트 대표이사 등이 참여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스타트업의 성장·대응 전략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한다.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사전 촬영한 오프닝 영상을 통해 “‘네오 르네상스’는 디지털 뉴노멀 시대에 기존 방식의 새로운 정의 및 재해석을 통해 스타트업 생태계 참여자 모두가 새로운 기회를 얻는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밝혔다.

이어 “신한퓨처스랩에 참여하는 모든 스타트업들이 새로운 기회를 얻고 성공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한퓨처스랩은 지난 2015년 5월 1기 출범 이후 이번 6기 55개의 기업을 포함해 총 195개의 혁신적인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국내·외 육성기업에 총 331억원을 직·간접 투자해 왔다.

또한 신한금융 그룹사들과 협업을 통해 약 160건의 공동 서비스를 개발하고 금융위 혁신서비스 선정 등의 성과를 창출하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오픈 이노베이션을 주도하고 있다.

아울러 신한금융은 오늘(7일)부터 내년 1월 3일까지 신한퓨처스랩 7-1기 50여 개 스타트업을 모집할 예정이며, 이노톡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신한퓨처스랩 7-1기는 △핀테크 △딥테크 △미디어 △컨텐츠 △커머스 △헬스케어 등 신한퓨처스랩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영역의 스타트업을 모집할 예정이다.

이번에 선발된 기업에게는 ‘S-Membership’ 혜택과 신한금융 그룹사, 대기업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통한 사업 확장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