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대신증권, 차기 대표이사에 오익근 부사장…‘재무·금융통’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19-12-31 08:13

내년 3월 주총서 선임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금융투자협회장에 당선된 나재철닫기나재철기사 모아보기 대신증권 대표의 후임으로 오익근닫기오익근기사 모아보기 업무총괄 부사장(사진)이 낙점됐다.

대신증권은 오익근 부사장이 내년 3월 정기주주총회에서 차기 대표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대신증권은 지난 27일 오후 이사회를 열고 오익근 부사장을 대표이사 직무대행으로 임명했다.

나재철 대표가 금투협회장으로 당선된 데 따른 것이다.

오 부사장은 1987년 대신증권 공채로 입사한 후 대신금융그룹에서 32년간 근무한 재무·금융통이다. 특히 지점영업, 마케팅, 인사, 재무관리, 리스크 관리, 투자은행(IB) 등 증권업 전 부문을 두루 거쳤다.

오 부사장은 대신증권에서 영업추진부장·인사부장·재무관리부장·리스크관리본부장 등을 역임하고 2011년 대신저축은행 상무이사로 올랐다.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간 대신저축은행 대표직을 맡아 업계 10위권 저축은행으로 성장시킨 바 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