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재용, 문재인 긴급간담회 참석 안 할듯...신동빈도 불참 예상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9-07-09 17:37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왼쪽)과 신동빈 롯데 회장.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신동빈 롯데 회장이 내일(10일) 예정된 문재인 대통령과 국내 30대그룹 총수 간담회에 참석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9일 재계·일본언론 등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번주 말까지 일본에 머무르며 반도체 수출 규제에 대한 대응 방안을 찾을 예정이다.

이날 일본 아사히뉴스네트워크(ANN)는 "이 부회장이 오는 11일 일본 대형은행과 반도체업체와 협의하는 방향으로 일정을 조정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앞서 이 부회장은 일본의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수출규제 대응 방안을 찾기 위해 지난 7일 일본으로 긴급 출국했다.

이에 대해 이번 일본의 조치가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에 미치는 파급효과가 예상보다 심각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같은날 일본으로 출국한 신동빈 회장도 현지 금융권·재계 관계자 미팅 일정으로 청와대 행사에 불참한다.

재계에서는 윤부근 삼성전자 부회장과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이 청와대 간담회에 참석할 것이라는 예상이 나온다. 이들은 지난 4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주재한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간담회에서도 회사 대표로 참여한 바 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