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 대우건설 노조 만날 수 있다”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18-02-02 14:28

대우건설 매각 과정 설명 차원서 제기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사진=KDB산업은행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이동걸닫기이동걸기사 모아보기 산업은행 회장(사진)이 대우건설 매각 과정을 설명하기 위해 대우건설 노동조합(이하 노조)와 직접 만날 가능성이 제기됐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노조와 만나서 대우건설 매각에 대해 직접 설명할 계획하고 있다”며 “아직 어떤 인사가 만날지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아무래도 노조 측에서 이동걸 회장과의 만남을 요구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이 과정에서 이동걸 회장이 직접 노조를 만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지난달 31일 열린 ‘대우건설 매각 기자간담회’에서 전영삼 산업은행 자본시장본부장은 “노조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과정을 반대하는 것을 알고 있다”며 “직원들이 동요하지 않도록 직접 설명할 계획”이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노조는 대우건설의 해외사업, 플랜트, 발전소 등 토목사업 운영 능력을 호반건설이 가지고 있지 않으며, 산업은행이 매각 절차를 공개하지 않고 졸속·밀실매각을 진행했다고 비판해왔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