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카카오엔터·SM엔터, 북미 통합 법인 출범…글로벌 ‘정조준’

이주은

nbjesus@

기사입력 : 2023-08-01 10:52

북미 시장 핵심 거점으로 유럽 등 글로벌 공략 박차
아이브, 에스파, NCT 등 양사 아티스트 글로벌 활동 추진‘
북미 현지 아티스트 및 IP 발굴·글로벌 음악 유통 네트워크 강화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SM엔터테인먼트 북미 현지 통합 법인 대표를 맡은 장윤중 카카오엔터테인먼트 글로벌 전략담당(GSO) 겸 SM엔터테인먼트 최고비즈니스책임자(CBO). / 사진제공=카카오엔터테인먼트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SM엔터테인먼트 북미 현지 통합 법인 대표를 맡은 장윤중 카카오엔터테인먼트 글로벌 전략담당(GSO) 겸 SM엔터테인먼트 최고비즈니스책임자(CBO). / 사진제공=카카오엔터테인먼트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카카오엔터테인먼트(대표 김성수·이진수)는 SM엔터테인먼트(대표 장철혁)과 북미 현지 통합 법인을 출범한다고 1일 밝혔다.

통합 법인 대표는 장윤중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아메리카 대표가 맡는다. 장 대표는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전략담당(GSO)과 SM엔터테인먼트의 최고비즈니스책임자(CBO)를 맡고 있다.

양사는 북미 통합 법인 출범을 통해 양사 소속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하는 동시에 신규 IP 개발과 투자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글로벌 360도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구축하고 아티스트 음반 발매, 공연, 방송, 프로모션 등 글로벌 현지 활동에 대한 지원을 이어간다. 글로벌 엔터기업과 파트너십을 체결해 현지 전문가와 네트워크 강화에도 주력한다.

북미 현지 아티스트와 IP 발굴에도 역량을 모은다. 현지 아티스트 발굴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 해외 레이블과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등 전략적 투자를 추진할 계획이다.

장윤중 대표는 “북미 통합 법인을 통해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진출과 성장을 가속화하고 이를 토대로 음악 및 아티스트 IP의 기획, 제작, 유통을 아우르는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뮤직 사업의 성장 저력을 글로벌 시장에 증명하겠다”고 말했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