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건강 집밥 인기에...현대百, ‘쌀’ 선물세트 대폭 확대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2-08-10 16:58

쌀 소비 감소로 어려운 농가 판로 확대에 도움⋯“건강한 식생활 문화 조성에 앞장”

현대백화점 현대쌀집 유기농 금쌀./ 사진제공 = 현대백화점그룹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현대백화점(대표 김형닫기김형기사 모아보기종)이 올 추석 쌀 선물세트를 대거 선보인다. 건강한 집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데다, 지난 설에 쌀 선물세트 일부 품목이 조기 품절되는 등 쌀 선물세트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고 있어서다.

현대백화점은 올 추석 선물세트 판매기간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점포에서 14종의 이색 프리미엄 쌀 선물세트를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지난 2020년부터 국내 우수 농가 판로 확대 지원과 차별화된 명절 선물세트 기획의 일환으로 본격적인 쌀 선물세트를 판매해왔다. 혈당강하, 유기농 등 고품질의 이색적인 쌀을 발굴해 선물세트로 만들었는데 뛰어난 식감과 맛으로 고객들 사이에 입소문이 나며 매출도 지속적으로 증가세를 보였다.

현대백화점 쌀 선물세트 매출은 지난 해 설과 추석에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매출이 각각 44.5%, 56.2% 증가한데 이어, 지난 설에는 행사 초기부터 주문량이 몰리며 매출이 71.3% 증가했다.

현대백화점은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쌀 선물세트 물량과 품목을 지난해 추석보다 각각 두 배 가량 늘렸다. 대표 선물세트는 액상형태로 만든 금을 활용해 쌀을 재배한 ‘현대쌀집 유기농 금쌀 세트’(2kg, 5만 5000원)와 손상 없이 도정된 완전립 비율이 95% 이상인 프리미엄 백미로 구성된 ‘현대쌀집 건강 밥상 세트’(2.1kg, 프리미엄 백미 등 구성, 4만 5,000원) 등이 있다.

쌀밥 식사량과 빈도수가 적은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450g, 1kg, 2kg 등으로 소분 개별 진공 포장해 보관성과 활용도를 높였다.

잡곡 선물세트도 선보인다. 구수한 향기와 찰기가 뛰어난 토종미 ‘백옥향’ 등으로 구성된 ‘느린방앗간 백옥향 혼합 잡곡세트’(백옥향쌀 등 구성, 7만 3,000원)와 전국 팔도에서 재배된 고품질의 잡곡으로 구성된 ‘현대쌀집 팔도 세트’(경북 경흑청 등 구성, 9만원, 100세트 한정) 등이 대표적이다.

김동진 현대백화점 신선식품바이어는 “코로나 펜데믹 이후 건강하고 맛있는 밥 한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가족과 고객들에게 명절 선물로 쌀을 보내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며 “쌀 소비량 감소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묵묵히 고품질 쌀을 재배하는 우리나라 쌀 농가의 판로 확대를 돕기 위해 명절 선물세트 뿐만 아니라 주요 백화점 식품관과 및 온라인몰 등에서 상품 판매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