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B국민카드-종로구, '스마트 인공지능 분리수거기 사업' 협약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2-07-14 11:38

KB국민카드 본사-종로구 임시청사에
인공지능 분리수거기 설치 및 운영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지난 13일 서울 종로구 종로구청에서 열린 KB국민카드와 종로구의 ‘스마트 인공지능 분리수거기 사업’ 업무 협약식 후 이창권 KB국민카드 대표(왼쪽)와 정문헌 종로구청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KB국민카드

지난 13일 서울 종로구 종로구청에서 열린 KB국민카드와 종로구의 ‘스마트 인공지능 분리수거기 사업’ 업무 협약식 후 이창권 KB국민카드 대표(왼쪽)와 정문헌 종로구청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KB국민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KB국민카드(대표이사 이창권)가 온실가스 감축과 자원 선순환 촉진을 위해 임직원 참여형 자원 재활용을 실천한다.

KB국민카드는 지난 13일 종로구(구청장 정문헌)와 '스마트 인공지능 분리수거기 사업'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스마트 인공지능 분리수거기(일명 네프론)'를 KB국민카드 본사와 종로구청에 설치해 온실가스 감축과 자원 재활용을 실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분리수거기 사용자는 기기 제조업체 '수퍼빈' 홈페이지나 앱을 통해 가입한 후 재활용이 가능한 캔과 페트병을 기기에 투입하면 된다.

사용자에게는 현금으로 전환할 수 있는 포인트가 제공된다. 캔과 투명 페트병의 형태 및 크기와 관계 없이 1개당 10 포인트씩 적립된다. 2000 포인트부터 현금으로 환급도 가능하다. 이렇게 수거한 자원은 고부가가치 재생소재로 가공돼 재활용된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그간 KB국민카드는 종로구 기후행동 실천 협의회 일원으로 '111 생활실천운동' 등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왔으며 앞으로도 민관협력을 바탕으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