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미래에셋생명,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마스크 3만장 기부

임유진 기자

ujin@

기사입력 : 2021-08-24 09:18 최종수정 : 2021-08-24 10:00

고객에 받은 사랑 취약계층 등 사회에 환원하고자 노력

미래에셋생명이 23일 여의도 본사에서 취약계층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 마스크를 보건복지부 위탁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전달했다. 장춘호 미래에셋생명 홍보실장(사진 왼쪽)과 김현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센터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 미래에셋생명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23일 여의도 본사에서 취약계층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 마스크를 보건복지부 위탁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수량은 총 3만2000장으로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마스크조차 여유있게 구비하지 못하고 있는 지역사회 독거노인에게 중점적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장춘호 미래에셋생명 홍보실장은 “미래에셋생명은 고객과 사회로부터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라며 “지역사회에서 소외될 수 있는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통해 ESG 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미래에셋생명은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와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노인 복지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서울대치과병원과 2017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는 미래에셋생명 봉사자들과 의료진이 직접 현장을 찾아가 구강 검진을 실시하고, 현장 치료가 어려운 환자들은 병원에서 별도로 진료하는 등 독거노인들에게 꼭 필요한 도움을 주고 있다는 평가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