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컨콜] LG에너지솔루션 "수주잔고 180조 글로벌 톱…폭스바겐 폼팩터 전환 영향 적다"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7-29 16:57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LG에너지솔루션 장승세 전무는 29일 열린 LG화학 2021년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현재 180조원 정도 수주잔고를 유지하고 있다"며 "이는 글로벌 톱 수준으로 파악된다"고 말했다.

각형 배터리를 개발하겠다는 폭스바겐의 행보가 향후 수주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선 장 전무는 "특별한 폼팩터 경쟁의 영향을 받지 않을 것"며 "여전히 기존 고객사와 신규 프로젝트 파이프라인이 매우 견고하다"고 답했다.

이어 "미래 수주목표를 이루기 위해선 계획된 비용 혁신과 차세대 제품개발이 제대로 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폭스바겐 각형 표준화 배터리 개발 계획.

이미지 확대보기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