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새마을금고, 디지털창구 시범 운영…페이퍼리스 시스템 구축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7-26 16:30

8월부터 직접 찾아가는 태블릿 브랜치 서비스 시행

새마을금고가 오는 28일부터 ‘디지털창구’를 시범 운영한다. /사진=새마을금고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새마을금고가 오는 28일부터 종이 없는 ‘디지털창구’를 시범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세종새마을금고·가양동새마을금고 등 서울지역 영업점 2곳의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인천, 경기 지역을 거쳐 전 영업점으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디지털창구는 새마을금고 영업점에 방문한 회원이 종이신청서 대신 터치 모니터에 표시되는 전자신청서에 서류를 작성하고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를 가리킨다. 디지털창구는 △입출금업무 △계좌신규 △대출상담 및 실행 △전자금융서비스 신청 △체크카드 신규 및 재발급 △공제 가입설계 및 청약 등 100종류의 업무에 도입될 예정이다.

새마을금고는 고객이 문서 작성 및 입력기능 등을 한눈에 이해하기 쉽게 구성했으며 직원도 업무간소화로 상담과 안내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서식 필수사항 체크와 서명 모아 쓰기 등 특화기능을 통해 서식작성 시간을 줄여 고객 편의성이 향상되고, 방문고객 대기시간이 감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새마을금고는 오는 8월에 태블릿 브랜치 서비스를 추가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태블릿 브랜치 서비스는 고객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직접 찾아가서 금융업무를 처리하는 서비스를 가리킨다.

또한 새마을금고는 손바닥인증서비스와 RPA(업무자동화시스템) 등의 도입으로 지속적인 디지털화를 추진하고 있으며, 더뱅킹·상상뱅크 등 비대면 서비스를 개선하고, 리뉴얼도 지속 진행할 계획이다.

박차훈닫기박차훈기사 모아보기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일선 영업점에서 페이퍼리스 환경으로의 전환을 통해 종이서식을 관리하는 번거로움을 줄이고 ESG경영에 동참한다”고 전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