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현대자동차, 6월 35.4만대 판매…반도체 수급난 속 선방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7-01 16:07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는 2021년 6월 국내외 시장에서 총 35만4409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발표했다. 이는 작년 6월에 비해 14.4% 증가한 수치다. 직전월인 올해 5월과 비교하면 8.6% 증가했다.

단위=대.

이미지 확대보기
국내 판매는 6만8407대다. 전년 동월 대비 18.3% 감소했다. 차량용 반도체 부족에 따른 생산차질이 영향을 미쳤다. 다만 반도체 수급난이 가장 심했던 올해 5월 보다는 10.2% 증가했다.

차종별로는 세단이 전년 동월 대비 38.9% 감소했다. 그랜저(9483대), 쏘나타(6127대), 아반떼(5973대) 등 주요 모델이 20~40%대 높은 하락폭을 보였다.

같은기간 SUV는 14.3% 감소했다. 팰리세이드(4964대), 싼타페(2780대), 코나(639대) 등이 부진했지만, 투싼(3338대)이 신차효과를 내며 플러스 성장을 기록했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GV70(4138대) 합류 효과로 3.1%만 감소했다.

해외 판매는 26.5% 증가한 28만6002대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19 판매부진에 따른 기저효과로 판매량이 증가했다"며 "주요 신차들의 성공적인 글로벌 판매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