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쿠팡 덕평 물류창고 화재…DB손해보험 등 4015억 재산보험 가입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1-06-20 15:58

재보험 영향 DB손해보험 70억원 부담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대형 화재가 발생한 쿠팡 덕평 물류센터가 DB손해보험 등에 4015억원 재산보험에 가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형화재 발생으로 보험사 대형 보험금액 지급이 예상되고 있지만 실제로는 재보험으로 리스크를 줄여 실제 지급액은 크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쿠팡 덕평 물류센터는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 롯데손해보험, 흥국화재 등 4개 손보사에 4015억원 규모 재산보험에 가입되어있다. 재산종합보험 건물과 시설 가입금액은 각각 1369억원, 705억원이다. 재고자산 가입가입금액은 1947억원이다. 쿠팡은 보험가입금액인 손해액 10%를 제외한 3600억원 보험금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4개 보험사 중 가장 비중이 큰 건 60%인 DB손해보험이다. KB손해보험이 24%로 두번째로 비중이 높으며 롯데손해보험 15%, 흥국화재 2% 순이다.

지급액이 크지만 DB손해보험이 실제 지급할 금액은 70억원 가량으로 나타났다. 초과손액재보험에 가입되어 있어 초과 부분을 재보험사가 부담해서다. 4개 보험사들은 코리안리에 재보험이 가입되어 있으며, 코리안리도 해외 재보험사와 재재보험을 가입해 부담액이 크지 않다는 전망이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