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금호건설, ‘부천 대진빌라 소규모 재건축사업’ 수주…공사비 316억 규모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1-05-17 10:06

향후 부천시 內 소규모 정비사업시장 수주 기회 선점

부천 대진빌라 소규모재건축사업 조감도 / 사진=금호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금호건설(대표이사 서재환)이 경기도 ‘부천 대진빌라 소규모 재건축사업’의 시공사로 최종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부천 대진빌라 소규모 재건축사업조합은 지난 15일 시공사 선정 총회를 열고 단독으로 입찰에 참여한 금호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이 사업은 금호건설이 수주한 최초의 소규모 재건축사업으로 총 공사비는 약 316억원 규모다.

부천 대진빌라 소규모 재건축사업은 경기도 부천시 심곡본동 803번지 일대 7465.5㎡를 대상으로 용적률 199.93%를 적용한 지하 1층~지상 15층 아파트 3개동 172세대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모든 세대를 실수요자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세대로 구성했다.

조성될 단지는 부천시 구도심에 위치해 준공과 동시에 기존의 생활 인프라를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

소규모 재건축사업과 가로주택정비사업 등의 소규모 정비사업은 기존의 대규모 재개발사업이나 재건축사업에 비해 행정절차 및 사업구조가 비교적 단순하다. 이런 소규모 정비사업은 평균 3~4년이면 사업 완료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부천시의 경우 구도심의 공동주택 노후화로 소규모 재건축(19개), 가로주택정비사업(56개) 등 총 75개의 소규모 정비사업이 활발하게 추진되고 있다.

금호건설은 첫 소규모 정비사업의 수주를 부천시에서 시작하며 앞으로 있을 부천시의 소규모 정비시장 진출의 주도권을 확보하겠다는 계획이다.

금호건설 양성용 주택본부장은 “금호건설의 첫 소규모 재건축 사업이지만, 그동안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최고의 명품 아파트를 지어 공급할 계획”이라며 “이번 경험을 토대로 향후 서울 및 수도권 소규모 정비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