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컨콜] 현대차 "반도체 수급난, 5월에도 비슷하거나 심화할 것"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4-22 14:46 최종수정 : 2021-04-22 15:01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는 "차량용 반도체 수급악화 영향이 예상 보다 장기화하고 있다"며 "5월 이후 생산 영향은 예상하기 어렵지만 4월과 유사하거나 이보다 심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22일 현대차 서울 양재본사에서 열린 1분기 실적발표 설명회에서 "1분기까지 반도체 수급악화 영향은 미미했지만, 4월부터 울산·아산 및 해외 일부 공장에서 수일간 셧다운이 발생하고 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