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정의선, 싱가포르 총리와 모빌리티 비전 공유…'제조혁신 실험실' HMGICS 방문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1-29 17:30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정의선닫기정의선기사 모아보기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싱가포르 출장길에 올라 '현대차그룹 싱가포르 글로벌 혁신센터(HMGICS)' 건설 현장을 둘러보고 현지 정부 관계자들과 면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정 부회장은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싱가포르를 방문해 HMGICS 건립 현장을 둘러보고, 싱가포르 리셴룽 총리와 찬춘싱 통상산업부 장관 등을 만났다.

찬충싱 장관은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 회장과 만나 전기차, 자율주행차, 무인항공기 등 다양한 모빌리티 솔루션에 대한 전망을 공유했다"고 밝혔다.

찬충싱 장관은 또 "HMFGICS가 설립하면 싱가포르인들에게 흥미로운 기회가 생길 것"이라며 "현대차가 이곳에서 계속해 새 사업 기회와 프론티어 기술을 개발하고 시험할 수 있길 바란다"고 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왼쪽)과 찬충싱 싱가포르 통상산업부 장관. 출처=찬충싱 장관 페이스북.



HMGICS는 싱가포르 주롱 혁신단지 내 부지 1만3000평에 연면적 2만7000에 이르는 지상 7층 건물이 2022년말 완공을 목표로 건설되고 있다.

핵심적인 역할은 현대차그룹의 '미래형 제조공장'을 구현하는 일이다. 특히 스마트팩토리 기술을 집약해 다차종 소규모로 전기차를 생산하는 시스템을 실험한다. 이 외에도 스마트폰을 통한 주문생산, 공장 내 시승 및 인도, 전기차 배터리 렌털 서비스 등 자동차 전생애주기에 걸친 혁신을 연구한다.

정 회장은 지난해 10월 열린 HMGICS 온라인 기공식에서 "HMGICS의 비전은 '모빌리티 패러다임 전환을 위한 인간 중심의 밸류체인 혁신'"이라며 "HMGICS를 통해 구현될 혁신이 우리의 미래를 변화시키고 인류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HMGICS 예시 영상. 출처=현대차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