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아차, '기아'로 사명변경 검토…노조 반발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11-12 17:42

기아차 전기차 콘셉트카 '이매진 바이 기아'에 넣은 브랜드 로고 디자인.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자동차가 사명을 '기아'로 단순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미래 모빌리티 시대에 대비해 전사적인 브랜드 쇄신 작업의 일환이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차는 이같은 안을 포함한 사명 변경을 검토하고 있다.

단 기아차 노조는 "구성원과 소통하지 않은 일방적인 정책결정"이라며 반발했다.

박한우닫기박한우기사 모아보기 기아차 전 사장은 지난 1월 중장기 전략 플랜S를 발표하며 회사 로고, 슬로건, 디자인 철학 등 기업 정체성을 완전히 새롭게 바꾸는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박 전 사장은 "새로운 체계는 전기차 시대를 선도할 밀레니얼과 Z세대를 지향한 도전과 혁신을 상징할 것"이라고 했다.

기아차는 "연내 구체적인 전략을 확정하고 공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