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동걸 산은 회장, ‘아세안+3’ 대표금융기관 연례회의 참석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11-10 23:07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KDB산업은행은 10일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국가들과 역내 금융협력 강화를 위해 아세안+3(한중일) 대표금융기관들의 협의체인 APTIBCM 연례회의에 화상으로 참석했다고 밝혔다.

APTIBCM는 아세안 10개국과 한국·중국·일본 13개 대표 금융기관 간 협의체다. 이번 회의는 오는 14일 열리는 아세안+3 정상회의를 앞두고 ‘포스트 팬데믹 시대에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역내 금융협력 강화’를 주제로 열렸다.

이동걸닫기이동걸기사 모아보기 산은 회장은 이날 기조연설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한국정부의 금융지원 패키지와 산은의 역할에 대해 설명하고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후의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한국판 뉴딜과 디지털·그린경제 가속화를 위한 산은의 대응방안을 소개했다.

이 회장은 또 “한국경제의 성장과 함께해 온 산은의 역할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아세안 국가들과 지속 가능한 상생경제 구축을 위해 산은의 축적된 개발금융 경험과 금융위기 극복 프로그램을 공유하며 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산은은 지난 9월 인도네시아 종합금융사 인수를 마치고 현재 베트남과 미얀마에 지점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산은 관계자는 “신남방 진출 지원펀드를 조성해 국내 중소·중견기업들의 아세안 진출을 지원하는 등 성장잠재력이 풍부한 아세안 지역에서의 입지를 계속해서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