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유럽 1위 전기차' 르노 조에, 한국 상륙…주행가능거리 306km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8-18 10:04 최종수정 : 2020-08-18 10:42

30분 급속 충전시 150Km 갈 수 있어...2800만원대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유럽 판매량 1위 전기차 '르노 조에'가 18일 한국에 상륙했다.

이날 르노삼성자동차는 '르노 조에 3세대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를 공식 출시했다.

이미지 확대보기


르노 조에는 100kW급 모터와 54.5kWh 배터리가 탑재된다. 최대출력 136마력과 최대토크 25kg.m를 발휘한다.

완충시 주행가능거리는 309km로 인증 받았다. 약 30분간 급속 충전하면 150km를 갈 수 있다.

차량 전면에는 르노 수입차임을 상징하는 로망주 앰블럼을 달았다. 모든 트림에는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와 LED 안개등이 기본 적용된다.



10.25인치 디지털 계기판과 9.3인치 세로형 내비게이션 디스플레이에서 르노삼성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이지 커넥트'가 제공된다.

전자식 변속기 'E-시프터'는 미래 지향적으로 디자인됐다. 주행모드를 B모드에 맞추고 변속기 버튼을 누르면 엔진 브레이크가 작동하는 듯한 감속을 할 수 있는 '원 페달 드라이빙'을 작동할 수 있다.

트림별 출시가는 ▲젠 3995만원 ▲인텐스 에코 4245만원 ▲인텐스 4395만원 등이다. 올해 국고·지차체 전기차 구매 보조금을 이용하면 최저가 기준 2700만~2800만원에 살 수 있다.

르노 조에는 올해 상반기(1~6월) 유럽에서 21만6000대가 판매되며 '베스트셀러 전기차'에 꼽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