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B금융 차기 회장 후보 내달 16일 확정…윤종규 회장 3연임 유력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8-12 16:44

회장추천위원회, 오는 28일 최종 후보군 4인 압축
내달 16일 최종 후보자 선정…11월 임시 주총 예정
윤 회장 ‘그룹 안정화’... 3년 연속 ‘3조 클럽’ 달성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사진제공=KB금융지주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KB금융지주가 차기 회장 선임 절차에 공식 착수한 가운데 윤종규닫기윤종규기사 모아보기 KB금융그룹 회장의 3연임 여부에 금융권의 귀추가 주목된다. 아직 구체적인 후보군 정보가 알려지지 않았지만 금융권 안팎에서는 윤 회장 3연임 가능성을 유력하게 보고 있다.

KB금융지주 회장후보추천위원회(이하 회추위)는 12일 회의를 개최해 차기 회장 후보 인선을 위한 세부 준칙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 따라 회추위는 8월 28일 개최될 회의에서 회추위원들은 내부 및 외부 각각 5인씩 총 10인의 후보자군(Long List)에 대한 평가를 실시하고, 투표를 통해 4인을 회장 최종 후보자군(Short List)으로 확정한다.

9월 16일에는 4인의 후보자를 대상으로 인터뷰를 통한 심층평가를 실시하고, 투표를 통해 최종 후보자 1인을 확정한다. 최종 후보자로 선정되기 위해서는 회추위 재적위원 3분의 2 이상의 득표(7인 중 5인)를 얻어야 한다.

관련 법령에서 정한 자격 검증을 통과한 최종 후보자는 9월 25일 회추위와 이사회의 추천 절차를 거쳐, 11월에 개최 예정인 임시 주주총회를 통해 회장으로 선임될 예정이다.

최종 롱리스트는 KB금융지주 내부 CEO 5명과 외부인사 5명으로 구성됐다. 내부 CEO는 윤종규 회장을 비롯해 허인닫기허인기사 모아보기 KB국민은행장, 이동철닫기이동철기사 모아보기 KB국민카드 사장, 양종회 KB손보 사장, 박정림닫기박정림기사 모아보기 KB증권 사장 등이다. 외부인사 중에는 전직 KB금융 계열사 CEO를 제외한 것으로 알려졌다.

금융권에서는 연초부터 KB금융지주 이사회 면면에 관심이 높았다. 특히 회추위원장 변화는 주목도가 높았다. 전임이 최장 임기로 물러나면서 지난 3월부터 새 회추위원장을 선우석호 사외이사가 맡고 있다.

사외이사 전원으로 구성된 현재 회추위 멤버들이 하반기 차기 회장 추천을 결정짓는 것으로 KB금융그룹 지배구조 향방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외풍을 차단하고 전문성을 바탕으로 무게 중심을 잡아야 하는 책무를 안고 있다.

KB금융지주의 경우 이사회 사무국 별도 조직을 통해 회추위 활동을 지원하도록 장치를 둔 점도 주목된다. 그만큼 후보 추천에 개방성과 체계성을 갖추고 있다고 평가된다.

금융권의 큰 관심사는 윤종규 회장의 연임으로, 지난 2014년 KB금융지주 회장으로 선임된 후 3년 연속 당기순이익 ‘3조원 클럽’을 달성해 KB금융그룹을 다시 안정시키면서 회장 연임이 유력하다.

윤종규 회장은 푸르덴셜생명보험 인수에 성공해 생명보험 부문 경쟁력 확대를 통한 비은행 포트폴리오를 강화했다. 글로벌 부문에서는 캄보디아 소액대출금융기관(MDI)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 지분인수를 완료하고, 미얀마 현지법인 설립 예비인가를 받는 등 글로벌 시장 확장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윤종규 회장은 지난 3월 ‘ESG위원회’를 신설해 그룹의 ESG 전략을 수립하는 등 ESG 경영체계를 확립했으며, ‘KB GREEN WAY 2030’을 수립해 ESG 선도기업으로서의 책임과 역할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2분기에서 9818억원으로 깜짝 실적을 낸 윤종규 회장은 분기 기준 신한금융그룹을 제치고 ‘리딩 금융’ 탈환에 성공했다. 오는 3분기에는 푸르덴셜생명보험 인수 마무리로 이익 체력 향상이 기대되는 가운데 윤종규 회장의 연임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