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ESG경영 박차…상품·투자·대출 50조까지 확대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8-05 11:42 최종수정 : 2020-08-06 07:34

2019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윤종규 "미래가치 창출 최선"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KB금융그룹이 오는 2030년까지 탄소배출량을 25%(2017년 대비) 감축하고 동시에 현재 약 20조원 규모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상품·투자·대출을 50조원까지 확대한다.

KB금융지주는 '2019 KB금융그룹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해 ‘KB 그린웨이(GREEN WAY) 2030’을 공개한다고 5일 밝혔다.

KB금융은 △환경을 위한 기후 변화 전략 고도화 △사회를 위한 책임 경영 내재화 △투명한 기업지배구조 확산이라는 세 가지 ESG 전략 방향을 제시하고 각 전략 방향별 중점 영역을 선정해 추진한다.

특히 프로젝트 파이낸싱 추진 시 환경 및 사회에 대한 책임 이행을 강화하기 위해 ‘적도원칙’에 참여하기로 했다.

오는 10월 1일에 예정된 ‘적도원칙 4차 개정’에 맞춰 프로젝트 파이낸싱의 ‘환경과 사회에 대한 영향 관리 프로세스’와 ‘로드맵’을 수립 중이며, 2021년 적도원칙에 참여해 업무에 적용하기로 했다.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 자료사진= KB금융지주

이미지 확대보기
윤종규닫기윤종규기사 모아보기 KB금융그룹 회장은 이번 보고서에서 “KB금융그룹은 ESG 경영을 통해 지속가능한 가치 창출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ESG 선도기업으로서의 책임과 역할을 더욱 강화하고, 사회적 변화와 미래가치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B금융지주는 올해 3월 이사회 내에 ‘ESG위원회’를 신설해 그룹의 ESG 전략을 수립하는 등 ESG 경영체계를 확립했다.

올초 실무조직을 강화해 기존 사회공헌문화부를 ESG전략부로 개편하고 ESG 전략 수립, ESG위원회 운영, ESG 대외 평가 대응, 이니셔티브 활동 수행 등 그룹 ESG 업무를 총괄하도록 하고 있다.

2030 ESG 경영전략 / 자료= KB금융지주(2020.08.05)

이미지 확대보기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