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화시스템 K1A1 조준경에 K2급 최신 열상 장치 적용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20-07-28 09:26

우선적으로 70대 K1A1 전차 조준경에 최신 열상 장치 공급
조준경 주, 야간 표적 정확하게 관측, 조준 공격 성공 ↑
줄무늬 노이즈, 눈부심 현상 개선, 관측 편의 향상 등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한화시스템이 K1A1 모든 전차 조준경에 최신 열상 장치를 적용하는 약 1500억 원 규모의 양산 사업에 본격 착수했다.

한화시스템을 이를 통해 군의 전투력, 생존력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에 28일 방위사업청과 213억 원 규모 K1A1전차장 및 포수 조준경 부품류 공급계약을 체결해 올 한해 우선적으로 70대의 K1A1전차 조준경에 최신 열상 장치를 공급할 예정이다.

한화시스템이 기술 변경에 성공한 'K1A1전차 포수 조준경(KGPSⅡ형)' 이미지/사진=한화시스템

이미지 확대보기
전차의 눈 역할을 하는 조준경은 주∙야간 표적을 정확하게 관측하고, 조준해 적 전차의 공격 성공률을 높일 수 있는 중추적인 역할을 하며 전시상황에서 전차의 생존성과 직결되는 중요한 장비이다.

K1A1전차에 K2전차급 최신 열상 장치가 적용되면 그간 장비의 낙후로 인해 제대로 운용이 힘들었던 헌터킬러 기능을 본격적으로 운용할 수 있게 되어 전차의 전투력과 생존성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헌터 킬러 기능은 전차장이 관측 및 획득한 표적 정보를 포수에게 전달해 신속하고, 즉각적으로 다수의 표적과 교전이 가능할 수 있도록 하는 전차의 핵심 운용 기능이다.

또한, 줄 무늬 노이즈 현상 개선, 눈부심 현상 개선, 관측의 편리성 향상 등 작전 수행을 위한 전반적인 성능이 향상돼 장비 운용과 유지의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육군 군수참모부 주관으로 ‘K1A1 포수 및 전차장 조준경 기술 변경 사업’을 수행하며 K1A1전차에 K2전차와 동일한 최신 열상 장치 적용에 성공해 어떠한 전천후 상황에서도 전투가 가능하도록 성능을 향상시킨 바 있다.

한화시스템 관계자는 “K1A1 포수 및 전차장 조준경 ‘기술 변경’ 사업을 통해 비용을 절감시키고, 전력화 기간을 단축시키며 열상 장치 성능 향상을 성공시킬 수 있었다”라며 “향후 군의 정책 결정과 입증 시험 등을 통해 K1A1과 동일한 플랫폼으로 운용되는 K1전차에도 ‘기술 변경’ 방식으로 최신 열상 장치를 장착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한화시스템은 1990년 이전부터 K1전차의 포수 조준경, 전차장 조준경, 탄도 계산기를 제작해오며, K1A1전차부터 K2전차까지 조준경을 이용한 표적 획득, 사격, 확인 등 전체 사격 통제 과정을 관할하는 ‘사격통제 시스템’ 전문 업체로 인정받고 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