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주열 한은 총재, ‘우한 폐렴 대책반’ 구성 지시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0-01-28 14:25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사진=한국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에 대응하기 위해 ‘신종 코로나 대책반’ 구성을 지시했다.

이 총재는 28일 오전 집행간부회의를 열고 우한 폐렴에 대한 한은 차원의 체계적인 대응을 위해 신종 코로나 대책반 구성을 지시했다. 윤면식 부총재가 대책반 반장을 맡고 부총재보, 주요 국실장 등이 참여한다.

대책반은 국외사무소와 연계해 국제금융시장 동향 등에 대한 24시간 모니터링 체계를 가동할 계획이다. 또한 우한 폐렴의 전개상황, 국제금융시장 동향, 우리 금융경제에 미치는 영향 등을 면밀히 점검하는 한편 정부와 관련 정보를 공유하면서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한은은 “대책반은 내부적으로도 우한 폐렴 확산에 따른 운영 리스크 증대에 대응해 전개상황별 시나리오에 따른 업무 지속계획 수립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