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금융, '장애청년드림팀' 발대식 개최…조용병 "도전 응원하고 지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7-04 15:38

신한금융그룹이 후원하는 ‘장애청년드림팀’이 4일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전경련회관에서 발대식을 하고 대장정을 시작했다. 이날 발대식에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사진 왼쪽)이 한국장애인재활협회 김인규 회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 사진= 신한금융지주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후원하는 '장애청년드림팀’이 4일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전경련회관에서 발대식을 하고 대장정을 시작했다.

‘장애청년드림팀’이란 장애청년들이 국제사회의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해외연수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신한금융이 한국장애인재활 협회와 2005년부터 15년째 시행하고 있다.

이번 15기 드림팀은 지난 1월부터 공모를 시작해 서류/면접 심사 및 공개오디션 등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장애청년 33명이 뽑혔고, 이들을 지원할 서포터 등 총 66명으로 구성됐다.

선발된 청년들은 'Leave no one Behind!(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세상)'라는 주제 아래에 에티오피아, 호주(2팀), 프랑스, 미국, 인도네시아로 떠나는 6개팀과 아시아-태평양 지역 장애청년을 한국에 초청하는 한국연수팀 등 총 7개팀으로 구성됐다.

특히 올해 최초로 결성된 아프리카 에티오피아팀은 수도인 아디스아바바에 방문에 현지 장애인을 대상으로 IT 역량강화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호주팀은 4차 산업시대에 맞춘 장애인 보조공학기술을 탐구하고 사회적으로 보편화 할 수 있는 방안을 연구할 예정이다.

인도네시아팀은 스쿠버다이빙에 도전해 더 많은 장애인들이 해양 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저변을 넓히는 방법을 모색할 계획이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8개 국가에서 초청된 12명의 장애청년들로 구성된 한국팀은 보건복지부 등 장애인 복지 정책과 현장 체험을 하고 국회에서 국제개발협력세미나를 열어 참가국의 장애정책 현황과 이슈에 대해 논의한다.

이날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신한금융지주 회장은 “드림팀을 통해 얻은 지식과 경험들이 향후 인생의 방향성을 결정하는데 도움이 되는 든든한 토대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은 드림팀의 용기 있는 도전을 계속 응원하고, 프로그램을 더욱 업그레이드 하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