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산업은행 "현대상선 고강도 경영혁신 지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8-11-27 20:26

산업은행 본점 / 사진제공= 산업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채권단인 산업은행이 현대상선과 경쟁력 제고방안 이행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고강도 경영혁신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금융권에 따르면, 이날 삼일회계법인은 현대상선이 정부 지원 없이 당장 내년 완전자본잠식에 이르고 2022년까지 부족한 자금 규모가 6조원에 이른다는 내용의 실사 보고서를 관계기관에 제출했다.

산업은행 측은 "현대상선은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해 초대형 컨테이너 선박 발주, 컨테이너 박스 투자 등을 통한 원가 구조 개선을 추진 중"이라며 "회계법인 실사 결과 경쟁력 제고 방안 실행을 통해 향후 실적개선이 이루어 질 것으로 전망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산업은행은 "현대상선은 AT 커니 보고서 등을 바탕으로 성과중심 조직으로의 전환하고 영업력, 화물적취율 제고 등을 위한 고강도 경영 혁신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이라고 덧붙였다.

산업은행과 해양진흥공사 등 채권단은 현대상선에 경영관리단을 파견할 예정이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