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hy 프레딧, 유료 멤버십 가입자 수 4만명 돌파

손원태

tellme@

기사입력 : 2023-10-26 09:49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hy(대표 김병진) 온라인몰 ‘프레딧’의 유료 멤버십 ‘프레딧 멤버십’ 가입자가 4만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3월, 멤버십 론칭 초기 목표인 3만명을 넘어선 이후 6개월 만이다. /사진=hy

hy(대표 김병진) 온라인몰 ‘프레딧’의 유료 멤버십 ‘프레딧 멤버십’ 가입자가 4만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3월, 멤버십 론칭 초기 목표인 3만명을 넘어선 이후 6개월 만이다. /사진=hy

[한국금융신문 손원태 기자] hy(대표 김병진) 온라인몰 ‘프레딧’의 유료 멤버십 ‘프레딧 멤버십’ 가입자가 4만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3월, 멤버십 론칭 초기 목표인 3만명을 넘어선 이후 6개월 만이다.

프레딧 멤버십은 hy가 21년 선보인 프리미엄 유료 회원제도다. 기존 온라인 플랫폼 ‘하이프레시’를 ‘프레딧’으로 재론칭하며 선보인 ‘프레딧 클럽(Fredit Club)’의 후속이다.

출시 3년 만에 많은 가입자 확보가 가능했던 배경에는 연회비를 상회하는 다양한 혜택이 있다. 멤버십 고객은 기존 프레시 매니저 네트워크를 활용한 무료배송은 물론 ▲프레딧 적립금 4만원 ▲20% 할인 쿠폰 월 4매 ▲연 3회 제품 무료 신청 기회 제공 등을 제공받는다.

가입자 증가는 프레딧 매출로 이어졌다. 9월말 기준 멤버십 가입 고객 매출은 455억원으로, 지난해 연간 매출 318억을 넘어섰다. 이는 전년 동 기간 대비 86% 신장한 수치다. 멤버십 가입 고객이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해 29%에서 올해 33%까지 높아질 전망이다.

hy 관계자는 “정기구독의 편리함에 멤버십 가입자만 누릴 수 있는 혜택이 더해져 프레딧 멤버십에 대한 관심도가 매우 높은 상황”이라고 소개했다.

손원태 기자 tellme@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