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기아, 메이저 테니스 대회 '호주오픈' 2028년까지 후원

기사입력 : 2023-01-11 13:15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는 테니스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 공식 후원을 2028년까지 연장했다. 이로써 2002년 첫 후원 이후 27년 동안 호주오픈과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왼쪽부터) 크레이그 타일리 호주오픈 토너먼트 디렉터, 라파엘 나달 선수, 데미안 메레디스 기아호주 COO가 호주오픈 공식차량 전달식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기아.

이미지 확대보기


기아는 최근 호주 멜버른 페더레이션 스퀘어에서 호주오픈 관계자, 브랜드 앰버서더 나달 등과 만나 차량 전달식을 진행했다.

차량은 오는 16일 개막하는 호주오픈에서 선수, VIP, 대회관계자 등 이동에 활용된다. 지원 규모는 카니발 70대, 스포티지 20대, EV6 10대 등 총 130대다.

기아는 대회 현장에 EV6 GT 전시 부스를 설치해 친환경차 기술력을 소개할 예정이다.

나달의 풋워크를 따라하는 게임 이벤트를 통해 친환경 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는 체험형 부스를 선보인다. 게임으로 생산된 에너지는 호주오픈 공식차량 EV6 충전에 사용된다.

기아는 스페인과 인도의 라파 나달 재단 소속 어린이 20명을 초청해 나달의 경기를 관람하게 하고, 호주 멜버른 투어도 진행한다.

아르투르 마틴스 기아 고객경험본부장(전무)은 “2023 호주오픈은 기아와 호주오픈의 각별한 파트너십을 알리는 특별한 대회”라며 “기아는 호주오픈을 통해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 프로바이더라는 브랜드 비전을 전 세계에 알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