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유통 플랫폼] SSG닷컴 강희석, 이커머스 1위 나선다

홍지인

helena@

기사입력 : 2022-02-28 00:00

이베이 인수 이어 연내 SSG닷컴 IPO 추진

▲ 강희석 SSG닷컴 대표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신세계(부회장 정용진닫기정용진기사 모아보기)가 온라인 플랫폼 사업 확장에 속도를 높인다. 지난해 이베이코리아 인수로 이커머스 2위 업체로 도약한 데 이어 SSG닷컴 IPO로 이커머스 1위 기업에 한발 더 다가선다.

지난해 6월 SSG닷컴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는 이마트는 미국 이베이 본사와 이베이코리아 지분 80.01%를 3조 4404억 원에 취득하는 계약을 맺었다.

이베이코리아 인수금액은 2020년 신세계그룹 총 매출액인 29조 3910억 원의 11% 달한다. 역대 신세계그룹이 인수한 거래중 최대 규모다.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은 인수 당시 “얼마가 아니라 얼마짜리로 만들 수 있느냐가 의사결정의 기준”이라며 이커머스 사업 확장에 대한 강한 의지를 표명했다.

SSG닷컴은 이베이코리아 인수를 통해 합산 점유율이 15%에 달하면서 단번에 국내 2위 이커머스 업체로 도약했다. 15% 점유율은 거래액 기준 현재 시장 점유율 1위 사업자인 네이버(17%)에 이어 2위고, 13%인 쿠팡을 앞지르는 수준이다.

SSG닷컴은 이런 흐름을 타고 올해 IPO를 진행한다. 지난해 10월 미래에셋증권과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을 대표 주간사로 선정하며 연내 IPO 완료 의지를 밝혔다. SSG닷컴은 전국 요지에 위치한 이마트와 물류센터 등 전국 단위의 물류 네트워크를 갖고 있다.

지난해 총거래액(GMV)도 5조 7174억 원을 기록하며 이커머스 업계 평균보다 높은 신장률을 보였다. 이 점을 바탕으로 향후 성장성 측면에서 높은 평가가 기대된다.

쿠팡이 상장 당시 거래액 대비 2.5배 수준 시가총액을 기록한 것을 감안하면 SSG닷컴 기업가치는 9조~10조 원 수준으로 추정된다.

SSG닷컴은 국내 상장을 통해 확보한 자금으로 물류 인프라와 IT 분야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또한 완성형 온-오프라인 커머스 에코시스템 을 구축하기 위해 매진할 예정이다. 성장을 가속화하기 위한 기업문화 혁신에도 본격적으로 착수한다. SSG닷컴은 미래 비전을 달성할 수 있도록 ‘SSG DNA’를 정의내렸다. SSG DNA는 쓱닷컴 구성원들이 지향해야 하는 업무 방식을 담은 기업 가치체계다.

SSG닷컴 관계자는 “지난 해 높은 성장을 이뤘지만 현재에 만족하지 않고 끊임없이 도전할 수 있도록 전사적 차원에서 기업문화 혁신을 모색하게 됐다”고 밝혔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