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한화투자증권 목동지점, 보이스피싱 사고 예방 표창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1-10-25 13:48

▲자료=한화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지난 22일 박혜경 한화투자증권 목동지점 업무팀장이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과 피의자 검거에 기여해 양천경찰서로부터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8일 한화투자증권 박혜경 팀장은 불안한 기색을 보이는 고객이 평범하지 않은 신규 계좌 개설을 요청하자 보이스피싱 사례와 유사하다고 판단해 지급정지를 신청했다.

고객은 입금된 5000만원을 모바일을 통해 전액 이체하려 했으나 실행되지 않자 동행인과 함께 지점에 내방해 현금 인출을 요청했다.

박 팀장은 자금 출처를 확인해야 한다며 업무를 지연시키는 한편 컴플라이언스팀과 경찰의 도움을 받아 결국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할 수 있었다.

한화투자증권 목동지점 직원들은 평소 회사의 보이스피싱 등 사고 사례 교육을 여러 차례 수료해 관련 절차를 숙지하고 있어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박 팀장은 “최근 컴플라이언스 교육에서 젊은 연령층을 대상으로 계좌이체를 해주면 수수료를 주겠다는 사례와 유사해 의심하게 됐다”라며 “동료직원들이 적극적으로 도와줘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서정순 양천경찰서장은 “박 팀장을 비롯한 직원들의 신속한 대응에 감사드린다”라며 “최근 은행뿐 만 아니라 증권사 계좌를 통한 보이스피싱도 늘어나고 있어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